박주형, ‘마이 온리 러브송’ 캐스팅…이종현-공승연과 호흡

입력 2016-09-27 10:3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배우 박주형이 드라마 '마이 온리 러브송'의 출연을 확정지었다.

'마이 온리 러브송'은 사랑과 인생 모두 돈과 신분을 기준으로 나눠진다고 생각하는 젊은이들이 만나, 이를 뛰어넘는 가치를 찾아가는 판타지 청춘 사극이다.

이 작품은 앞서 이종현, 공승연, 이재진의 캐스팅 소식이 전해져 화제를 모은 바 있다.

KBS 2TV 드라마 '각시탈'에서 인상 깊은 연기를 보여준 박주형은 세상에서 자신을 제일 사랑하는 인물이자 평강공주(김연서 분)의 정혼자인 '고일용'을 연기한다.

그간 '각시탈' '옥중화' '기억' '참 좋은 시절' 등 다수의 작품에서 무게감 있고 선 굵은 연기를 펼쳤던 박주형이 표현할 '자기애 끝판왕'은 어떤 모습일지 기대가 모아진다.

또한 박주형이 연기할 고일용과 정혼녀 평강공주 그리고 평강공주를 짝사랑하는 호위무사 무명(안보현 분)은 이종현, 공승연 커플과 함께 극의 양 축을 담당하며 이야기를 풍성하게 이끌 예정이다.

한편, 드라마 '마이 온리 러브송'(극본 김수진/연출 민두식)은 내년 2월 방영을 목표로 100% 사전제작에 돌입한다.

동아닷컴 권보라 기자 hgbr36@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사진제공ㅣ JYP엔터테인먼트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