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Y컷] ‘VIP’ 장나라, 남편 이상윤의 여자들 목격 “대혼란”

입력 2019-11-05 13:3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DAY컷] ‘VIP’ 장나라, 남편 이상윤의 여자들 목격 “대혼란”

SBS 월화드라마 ‘VIP’ 장나라가 이상윤이 이청아-곽선영-표예진과 각각 함께 있는 모습을 목격한다.

SBS 월화드라마 ‘VIP’(극본 차해원/ 연출 이정림)는 회를 거듭할수록 미궁 속으로 빠져드는 ‘프라이빗 스캔들’과 지금까지 만나 볼 수 없던 백화점 VIP 고객 개개인을 위한 컨시어지 서비스, 그리고 생동감 넘치는 오피스 라이프까지 선보이며 강한 중독성을 불러일으키고 있는 상태. 이에 지난 4일 방송된 3회 1, 2부는 닐슨 코리아 기준 수도권 시청률 각각 7.1%, 9.4%를 기록하며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 또한 분당 최고 시청률은 10.9%까지 치솟았고, 2049 시청률은 3.3%를 기록, 적수 없는 월화드라마 독주를 이어갔다.

무엇보다 지난 방송에서 나정선(장나라)은 박성준(이상윤)으로부터 잠시 한눈을 팔았지만, 상대는 나정선이 모르는 사람이고, 이미 끝났다는 사실을 들었던 상태. 그러나 나정선은 박성준과 업무적으로 함께하는 시간이 늘어난 듯한 송미나(곽선영)가 계속 신경이 쓰였고, 끝내 일정이 없는 회의를 나선 송미나의 뒤까지 쫓았다. 결국 나정선은 박성준을 용서했지만, 그때 박성준의 핸드폰으로 가출을 결심한 송미나가 보낸 의문의 문자가 도착, 다시금 불타오르는 ‘프라이빗 스캔들’을 예감하게 했다.

이와 관련 장나라가 사무실에서 이상윤의 사무실을 바라보며 충격에 빠져 그 자리에서 굳어버린 장면이 포착됐다. 극중 나정선이 출근 후 ‘당신 팀 여자’와 함께 있는 박성준을 목격한 장면. 나정선이 출근한 지도 모른 채 박성준은 화이트 블라우스에 블랙 스커트를 차려입은 이현아(이청아), 송미나, 온유리(표예진)를 향해 각각 아련한 눈빛을 드리운 채 다정한 손길로 얼굴을 감싸 쥐고 있다. 과연 모든 것이 끝났다고 했던 박성준이 팀장실에서 과감한 관계를 펼친 사연은 무엇일지, 장면에 대한 궁금증을 폭발시키고 있다.

장나라-이상윤-이청아-곽선영-표예진의 ‘팀장실 세 여자’ 장면은 지난 7월 경기도 고양시 일산에 위치한 세트장에서 진행됐다. 이날 촬영은 ‘VIP’ 주역 5인이 함께하는 촬영으로, 준비 과정부터 현장은 화기애애한 분위기가 피어올랐다. 이어 먼저 촬영에 들어간 장나라는 세밀한 열연을 펼쳐 보였고, 이를 지켜보던 배우와 스태프들은 우레와 같은 박수를 쏟아냈다. 그 뒤 이상윤과 함께 촬영하는 이청아, 곽선영, 표예진은 서로의 장면을 모니터링하면서 같은 분위기와 감정선을 그려내기 위해 노력을 기울이며 심도 있는 장면을 완성시켰다.

제작진은 “비슷한 의상을 입고, 마치 한 사람인 것처럼 열연을 펼쳐낸 배우들이 후에 인증샷을 찍으며 흥미로운 장면 촬영을 기념했다”며 “극중 박성준과 화해 후 나정선을 또다시 혼란에 빠뜨릴 이 장면을 5일(오늘) 방송을 통해 확인 해달라”고 전했다.

SBS 월화드라마 ‘VIP’는 매주 월, 화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사진제공 = SBS ‘VIP’]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