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미어12 해설’ 이승엽 “김광현-양현종이 중심 잘 잡아줄 것”

입력 2019-11-05 14:39: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동아닷컴]

2회 연속 WBSC 프리미어12 중계를 맡게 된 이승엽 SBS 해설위원이 “한 팀도 빼놓지 않고 마음 놓을 수 없는 전력을 갖추고 있다. 방심하지 않는다면 좋은 경기를 풀어나갈 수 있을 것”이라 예측했다.

지난 주 푸에르토리코와의 평가전을 중계하며 후배들의 플레이를 지켜본 이승엽은 “국제 경험이 많고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김광현, 양현종 두 선수가 중심을 잘 잡아 줄 거라고 믿는다”며 대표팀의 전력을 높게 평가했다. 또한 “역대 최강의 불펜진, 기동력과 장타력을 갖춘 타선의 조화가 잘 이루어 진다면 경기를 쉽게 풀어나갈 수 있을 것으로 본다”고 덧붙였다.

2019 WBSC 프리미어12 참가국들에게 대해 이승엽은 “한 팀도 빼놓지 않고 마음 놓을 수 없는 전력을 갖추고 있다고 생각이 된다”고 말해 쉽지 않은 여정이 될 것임을 예고했다. 하지만 “방심하지 않고 우리 선수들이 자신의 플레이를 한다면 좋은 경기를 풀어 나갈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고 전망했다.

올림픽과 WBC 등에서 맹활약 했던 이승엽은 국가대표 후배들에게 따뜻한 조언도 아끼지 않았다. “등 뒤에 있는 번호 보다는 가슴에 붙은 태극기를 먼저 생각하며, 선수단 모두가 공 하나에 한 마음 한 뜻을 모아 최선을 다해주길 바란다”고 메시지를 전한 이승엽은 “그라운드에서 함께 치고 달린다는 생각으로, 한 마음 한 뜻이 되어 해설에 임할 것”이라고 각오를 전했다.

한편, 대한민국 국가대표팀이 2연패에 도전하는 2019 WBSC 프리미어12 경기는 SBS와 SBS스포츠가 단독으로 생중계한다. SBS는 대한민국 대표팀 경기를 전경기 생중계 하며, C조에서 본선 진출을 겨루는 팀들의 경기는 SBS스포츠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대한민국의 첫 경기인 호주 전은 11월 6일 저녁 7시부터 SBS를 통해 방송된다.

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sch53@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