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좌관2’ 이정재 “이번엔 국회의원, 마음가짐이 달랐다”

입력 2019-11-07 14:1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보좌관2’ 이정재 “이번엔 국회의원, 마음가짐이 달랐다”

‘보좌관2-세상을 움직이는 사람들’ 이정재가 이번에는 국회의원으로 변신한다.

7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 2층 그랜드볼룸에서는 JTBC 새 월화드라마 ‘보좌관2-세상을 움직이는 사람들’(이하 ‘보좌관2’) 제작발표회가 개최됐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배우 이정재, 신민아, 이엘리야, 김동준, 김갑수 그리고 연출을 맡은 곽정환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이정재는 “시즌2에서는 장태준이 국회의원이 돼서, 시즌1에서 나왔던 인물들과 함께 또 다른 이야기가 전개된다고 이야기를 들었다. 시즌1의 첫 도입부가 현충원이었다. 그 대본을 처음 받았었다”고 운을 뗐다.

이어 그는 “첫 신이 현충원에서 하는 신에서부터 시작한다고 생각하니까, 마음이 무겁기도 하고 내가 뭔가 설정했던 것들을 다시 정리를 해야 하나 하는 생각도 다시 갖게 됐다. 실제로 현충원에서 다시 촬영을 했는데 마음가짐이 달랐다”라고 말했다.

한편 ‘보좌관2’는 금빛 배지를 거머쥔 국회의원 장태준의 위험한 질주, 그 치열한 여의도 생존기를 그린다. ‘미스함무라비’, ‘THE K2’, ‘추노’를 연출한 곽정환 감독과 ‘라이프 온 마스’, ‘싸우자 귀신아’를 집필한 이대일 작가, 그리고 ‘미스 함무라비’, ‘뷰티 인사이드’를 통해 연타석 흥행에 성공한 제작사 스튜디오앤뉴가 시즌1에 이어 의기투합했다.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후속으로 오는 11월 11일 월요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된다.

동아닷컴 최윤나 기자 yyynnn@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사진|동아닷컴 국경원 기자 onecut@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