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캐나다 어니 휘트 감독 ‘자스트라즈니 고생했어’

입력 2019-11-07 21:0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7일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2019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 프리미어12’ 서울예선라운드 대한민국과 캐나다의 경기가 열렸다. 캐나다 어니 휘트 감독이 6회초 1사 1,2루에 마운드에 올라가 선발 로버트 자스트라즈니(가운데)와 대화를 나누고 있다. 고척 | 김진환 기자 kwangshin00@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