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직뱅크’ 루리, 데뷔 무대 최초공개 ‘대중 사로잡은 몽환 분위기’

입력 2019-11-15 18:1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가수 루리(Luri)가 솔로 데뷔 무대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루리는 15일 오후 방송된 KBS2 ‘뮤직뱅크’에 출연, ‘쉿 (Blah Blah)’으로 무대를 꾸몄다.

이날 루리는 한층 더 물오른 비주얼을 자랑하며 탄탄한 실력과 화려한 퍼포먼스로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또한 루리는 파워풀한 안무와 독보적인 무대매너를 강조하거나, 우아한 분위기와 고혹적인 눈빛으로 반전 매력도 뽐냈다.

루리의 첫 데뷔 싱글 ‘쉿 (Blah Blah)’은 쉽고 단순한 사랑만을 원하는 이들에 대한 메시지가 담긴 곡으로, 실력파 래퍼 브린(Bryn)이 피처링에 참여해 곡의 완성도를 더했다.

완벽한 솔로 출격을 알린 루리는 활발한 활동을 이어간다.

동아닷컴 조성운 기자 madduxly@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