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퉁, 8번째 결별 “몽골인 아내와 사실혼 청산, 딸 케어 급선무”

입력 2019-11-16 11:48: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유퉁, 8번째 결별 “몽골인 아내와 사실혼 청산, 딸 케어 급선무”

방송인 유퉁이 33세 연하 몽골인 아내와 사실혼 관계를 청산했다.


지난 15일 스포츠경향에 따르면, 유퉁이 아내와 사실혼 관계를 청산했다. 8번째 아내와의 결별이다.

유퉁은 "아내가 2년 전 몽골 남자와 재혼한 것을 알게 됐다. 딸 미미의 학비는 이후에도 내가 보내주기로 했고 현지의 전원주택과 아파트는 위자료로 줄 생각"이라고 전했다.


이어 "딸 미미를 데려올 방법과 경제적 여건 마련이 급선무다. 운영 중인 막창 사업과 예술문화사업에 올인해야 하는 이유도 미미 때문"이라고 덧붙였다.


유퉁과 몽골인 여성은 2010년부터 사실혼 관계를 유지하다 2017년 3월 경남 양산에서 결혼식을 올렸고 슬하에 딸 한 명을 두고 있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