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저 세상 텐션’ 서은수, 녹화장 초토화시킨 ‘땅바닥 댄스’

입력 2019-11-17 12:49: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오늘(17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서는 배우 서은수의 신개념 ‘땅바닥 댄스’가 공개된다.

앞서 서은수는 ‘런닝맨’ 첫 출연에서 엄청난 승부욕과 힘으로 ‘여자 김종국’이라는 별명을 얻으며 큰 화제를 불러일으킨 바 있다.

서은수는 이번 녹화 오프닝에서부터 의욕적인 모습을 보였다. 서은수는 “지난 출연 때 보여드렸던 댄스가 통편집 당해 너무 아쉬웠다”며 “이번에는 댄스 학원에서 제대로 된 댄스를 급히 배워왔다”고 덧붙여 댄스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멤버들의 기대 속에 서은수는 연습의 흔적이 고스란히 보이는 댄스 실력을 보여주는가 싶더니, 예상을 뒤엎는 ‘땅바닥 댄스’를 선보였다. 서은수의 댄스를 확인한 멤버들은 놀라움을 감추지 못하며 급기야 “땅바닥에서 그러시면 안 된다!”고 경악해 웃음을 자아냈다.

‘런닝맨’ 멤버들조차 충격에 휩싸인 서은수 땅바닥 댄스의 정체는 오늘 오후 5시에 방송되는 ‘런닝맨’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오늘 방송에는 서은수와 함께 갓세븐 진영, 개그맨 허경환, 배우 최리가 게스트로 출격한다.

동아닷컴 조성운 기자 madduxly@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