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효성, 데뷔 10주년 팬미팅 개최…신곡도 선보인다 [공식]

입력 2019-11-19 08:09: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가수 겸 배우 전효성이 단독 팬미팅을 개최한다.

전효성이 오는 12월 28일(토) 성신여대 운정그린캠퍼스 대강당에서 데뷔 10주년을 기념해 단독 팬미팅을 개최할 예정이다.

오는 21일 신곡 'STARLIGHT' 발매 소식 이후 연일 화제를 모으고 있는 전효성이 팬미팅을 통해 팬들과 만난다. 전효성은 지난 2009년 걸그룹 시크릿의 멤버로 데뷔해 가수, 드라마, 예능 그리고 개인 유튜브 등 다방면에서 활약을 하며 만능 엔터테이너로 사랑받고 있다. 데뷔 10주년을 맞아 개최되는 ‘2019 전효성 팬미팅[STARLIGHT]'에서는 다양한 이벤트와 무대로 전효성의 색다른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오는 21일 발매 예정인 신곡 'STARLIGHT'를 라이브로 선보여 의미를 더할 예정이다. 본격적인 솔로 활동 시작 이후 웹드라마 '내 마음에 그린'을 비롯해 JTBC '오늘의 운세', 신곡 준비 등 바쁜 일정 속에서도 팬미팅을 준비한 것으로 알려져 더욱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또한 전효성은 지난 1월 개최된 팬미팅에서 스스로 대관부터 기획까지 모든 비용과 준비를 혼자 해내며 팬 사랑을 입증시켜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한편, ‘2019 전효성 팬미팅[STARLIGHT]’의 티켓은 인터파크 티켓 단독으로 11월 19일(화) 오후 6시부터 판매된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