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클립] ‘자연스럽게’ 전인화, 산수유 따다 소유진 엉덩이 팡팡

입력 2019-11-21 19:0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DA:클립] ‘자연스럽게’ 전인화, 산수유 따다 소유진 엉덩이 팡팡

MBN 소확행 힐링 예능 ‘자연스럽게’가 수확행의 계절을 맞이했다.

25일 방송될 MBN ‘자연스럽게’ 예고편에서는 ‘쿵짝 자매’ 전인화&소유진이 늦가을을 맞아 현천마을 특산품 산수유 수확에 나서는 모습이 공개됐다. 맛깔스러운 붉은 빛으로 잘 익은 산수유를 따며 “우와~”를 거듭하던 소유진은 “하나 드셔 봐”라는 말에 산수유를 입에 넣었다.

“좋은데?”라며 맛있다는 표정을 지은 소유진에게 전인화는 “안 시어?”라고 물었다. 전혀 말리지 않는 소유진에 힘입어 전인화는 산수유 하나를 입에 넣고 씹었지만, 화들짝 놀라며 “아, 시어”를 연발해 웃음을 자아냈다. 생각하지도 못한 ‘미각 쇼크’에 전인화는 소유진에게 ‘궁디 팡팡’을 제대로 시전, 산수유의 신맛이 화면 너머까지 느껴지는 액션을 선보였다.

산수유 수확에 이어, 전인화&소유진 콤비는 ‘일타 여러피’ 콩 타작에 나섰다. 사정없이 콩을 내리치던 소유진은 “와, 스트레스 풀린다”며 힘든 노동 속에서도 시원시원한 매력을 제대로 뽐냈다. 이에 전인화 역시 “콩 패는 날은 부부싸움 날로 정해야겠어”라고 맞장구를 쳤고, 소유진은 “일부러, 일부러”라고 한술 더 떠 ‘애처가의 아내들’이라고는 상상할 수 없는 반전 면모를 보여줬다.

늦가을의 빛깔로 제대로 물든 현천마을에서 ‘수확행’을 제대로 즐길 이웃들의 모습은 25일 MBN 소확행 힐링 예능 ‘자연스럽게’에서 공개된다.

‘자연스럽게’는 아름다운 시골 마을 빈 집에 세컨드 하우스를 분양받은 셀럽들이 평화롭지만 놀라운 휘게 라이프(Hygge Life)를 선보이는 소확행 힐링 예능이다. 매주 월요일 밤 11시 MBN에서 방송된다.

(사진제공 = MBN 자연스럽게)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