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마무 ‘HIP’ 음악방송 1위…트로피 사냥 시동

입력 2019-11-22 10:2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걸그룹 마마무가 신곡 'HIP'으로 음악방송 첫 1위에 등극했다.

마마무는 21일 방송된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 신곡 'HIP'으로 갓세븐을 제치고 1위를 차지하며 트로피 사냥에 시동을 걸었다.

이날 Mnet '엠카운트다운'은 '2019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 후보 특집으로 꾸며졌지만 방송 말미 11월 셋째주 1위 주인공 마마무를 발표했다.

1위를 차지한 마마무는 "컴백한지 딱 일주일 됐는데, 좋은 결과를 얻게 돼 너무 감사하다. 언제나 어디서든 마마무를 위해 멋지고 힙하게 응원해준 무무들 덕분이다. 오랜만에 발표한 정규앨범이 상상 이상 많은 사랑을 받아서 감사한 마음으로 열심히 활동을 하고 있다. 마마무의 '힙'한 활동에 좋은 자양분을 줘서 너무 고맙고, 앞으로 더 '힙'하게 활동할 수 있을 것 같다. 무무도 힙하게 레고~"라고 소감을 밝혔다.

지난 14일 두 번째 정규앨범 'reality in BLACK'을 발표한 마마무는 평행우주 콘셉트를 앞세워 역대급의 스케일을 자랑하며 팬들로부터 뜨거운 호응을 얻고 있다. 타이틀곡 'HIP'은 타인을 의식해서 만드는 멋은 진정한 'HIP'이 아니며, 스스로를 아끼고 사랑할 때 멋은 자연스레 따라온다는 긍정의 메시지를 담은 노래이다.

한편, 마마무는 오늘(22일) KBS 2TV '뮤직뱅크'에 출연해 신곡 'HIP' 무대를 꾸민다.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