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형님’ AOA 지민 “5인조 기대 안 된다는 말 자극제”

입력 2019-11-22 18:1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아는형님’ AOA 지민 “5인조 기대 안 된다는 말 자극제”

그룹 AOA 리더 지민이 5인조 활동에 대한 자신감을 보였다.

23일(토)에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 그룹 AOA가 형님학교 전학생으로 찾아온다.

최근 진행된 ‘아는 형님’ 녹화에서 AOA는 신선한 콘셉트를 무기로 내세우며 대활약을 펼쳤다. 특히 설현은 현재 방영 중인 JTBC 금토드라마 ‘나의 나라’의 캐릭터와 대비되는 귀여운 모습으로 반전 매력을 선보였다.

리더 지민은 AOA 5인조 활동에 대한 이야기를 꺼내 눈길을 꺼냈다. 특히 AOA가 최근 방송프로그램 ‘퀸덤’을 통해 숨은 저력을 드러내며 화제가 됐던 것을 언급하며 “멤버가 재정비된 후 ‘퀸덤’ 경연 무대에 오르는 것이 처음엔 부담스러웠다”라고 고백했다. 이어 “또한 ‘AOA 5인조 활동은 기대되지 않는다’라는 댓글을 봤다”라며 “오히려 그것이 더 좋은 자극제가 된 것 같다”라고 뿌듯함을 드러냈다. 이미 AOA는 ‘퀸덤’에서 보여준 무대의 클립 영상이 조회 수 천만 뷰를 돌파하며 근거있는 자신감을 증명해냈던 것.

또 이날 AOA 멤버들은 서로에게 고마운 점을 말하며 각별한 사이임을 보여주었다. 그러나 훈훈한 분위기를 이어가던 중 서로에게 불만을 더욱 많이 토로해 큰 웃음을 선사했다.

5인조로 새롭게 돌아 온 AOA 멤버들의 활약은 23일(토) 밤 9시에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