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탑방의 문제아들’ 나문희 “MBC 라디오 공채 성우 1기 출신”

입력 2019-11-25 10:0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옥탑방의 문제아들’ 나문희 “MBC 라디오 공채 성우 1기 출신”

‘옥탑방의 문제아들’에 60년 차 배우 나문희가 지금껏 연기를 할 수 있었던 비결을 밝혔다.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은 김용만, 송은이, 김숙, 정형돈, 민경훈이 상식 문제를 푸는 퀴즈 프로그램으로, 1주년을 기념해 진행된 ‘패밀리 특집’ 제 1탄에 장윤정-도경완 부부가, 제 2탄에 김승현-김언중 부자가 출연하며 화제가 됐다.

이어서 오는 11월 25일 월요일 저녁 8시 55분에 방송되는 ‘패밀리 특집’ 3탄에서는 작년 대종상 영화제에서 여우주연상을 수상한 명실상부 대한민국 대표 국민 배우 나문희와 영화 '부산행', '신과 함께' 흥행으로 쌍천만 배우로 불리고 있는 김수안이 출격한다는 소식이 전해져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날 나문희는 연기를 시작하게 된 계기에 대해 “MBC 라디오 공채 성우 1기다”라며 의외의 이력을 밝혀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이어 “성우로 활동하다가 자연스럽게 배우로 전향하게 됐는데 돌아보니 59년이 지나있었다”라며 지난날을 회상했다. 또한 나문희는 긴 시간동안 배우 생활을 할 수 있었던 비결로 “연기가 너무 좋았다. 좋아하는 연기를 하면서 돈까지 벌 수 있어서 더 좋았다”라고 밝혀 공감과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나문희는 “내 원래 이름은 나문희가 아니다”라고 말해 멤버들을 놀라게 했는데, 이어 “본명은 나경자”라고 고백하며 ‘나문희’로 이름을 바꾸게 된 사연을 털어놓아 궁금증을 자아냈다.

오는 11월 25일 월요일 저녁 8시 55분 KBS 2TV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 공개된다.

동아닷컴 최윤나 기자 yyynnn@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