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자있는 인간들’ 오연서 “안재현과 동갑, 또래 배우들과 서로 친해”

입력 2019-11-27 11:39: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하자있는 인간들’ 오연서 “안재현과 동갑, 또래 배우들과 서로 친해”

배우 안재현이 오연서와의 케미스트리를 자신했다.

27일 오전 11시 서울 마포구 상암 MBC 사옥 골든마우스홀에서는 MBC 새 수목드라마 ‘하자있는 인간들’ 제작 발표회가 진행됐다. 이 자리에는 오진석 감독, 오연서, 안재현, 김슬기, 구원 등이 참석했다.

이날 안재현은 오연서와의 케미에 대해 “아마 극중에서 반전의 반전을 이루게 될 것 같다”면서 자세한 답변을 오연서에게 미뤘다.

이어 오연서는 “재현 씨와는 동갑이다. 저희 드라마 배우들이 다 또래들이라서 서로 서로 친해질 수 있었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하자있는 인간들’은 꽃미남 혐오증 여자와 외모 강박증 남자가 만나, 서로의 지독한 편견과 오해를 극복하며 진정한 사랑을 찾게 되는 신개념 명랑 쾌활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27일 밤 8시 55분 첫 방송.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사진|동아닷컴 국경원 기자 onecut@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