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정승환, 트랙리스트 공개…아이유 타이틀곡 작사 참여 [공식]

입력 2019-11-28 10:18: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컴백’ 정승환, 트랙리스트 공개…아이유 타이틀곡 작사 참여 [공식]

가수 정승환이 겨울 신곡 ‘십이월 이십오일의 고백’ 트랙리스트를 공개했다.

정승환은 28일, 소속사 안테나 공식 SNS를 통해서 오는 12월 4일에 발표하는 싱글 두 곡의 크레딧을 공개해 컴백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정승환은 이번 싱글로 ‘겨울’을 테마로 각각 사랑과 이별을 다룬 두 곡의 신곡을 발표한다.

먼저 제목부터 서정적인 타이틀곡 ‘십이월 이십오일의 고백’은 해마다 겨울부터 늦봄까지 사랑받는 겨울 감성의 끝판왕 ‘눈사람’의 완벽 조합이 다시 뭉쳤다. 정승환과 겨울에 어울리는 따뜻하고도 아름다운 멜로디를 선사한 프로듀서 제휘가 작곡했고, 설렘 가득한 영화의 한 장면처럼, 온 계절을 기다린 고백의 순간을 그린 가사에는 아이유가 참여했다.

아이유는 자신의 새음반 '러브포엠' 발표와 투어의 일정에도 '눈사람'에 이어 또 한 번 겨울의 동화같은 사랑을 담은 노랫말을 적어 작사가로서의 감성적이고도 독보적인 아이덴티티를 선보였다. 여기에 정승환의 사랑으로 향하는 다양한 감성을 자극하는 보컬까지 어우러져 이번 겨울부터 내내 울려퍼질 스테디 셀러가 될 것으로 보인다. 슬픈 감성에 탁월한 정승환이 처음으로 그리는 아련하고도 다정한 ‘겨울 연가’의 한 장면으로 올 겨울 고백을 앞둔 많은 이들의 공감을 불러일으킬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1번 트랙이자 정승환의 자작곡인 ‘안녕, 겨울’은 동명의 연말 콘서트처럼 계절처럼 매번 다가오는 이름에게 전하는 감사와 또 다시 찾아온 이별의 마음을 담았다. 겨울에 가장 잘 어울리는, 시리도록 하얀 계절의 그리움과 가장 맞닿아 있는 목소리의 정승환이 부르는 오래된 이별의 서사시로 정승환이 직접 가사를 썼고, 정승환과 신예 작곡가 서동환이 함께 꾸준하게 작업했다. 서동환은 정승환과 오래 호흡을 맞추며 작업했고 직접 오케스트레이션까지 참여해 한겨울의 질감을 한껏 느낄 수 있는 트랙으로 완성도를 높였다.

정승환은 현재 MBC FM4U ‘음악의 숲, 정승환입니다’로 심야 라디오 DJ ‘숲디’로 활약하는 가운데 겨울 신곡 작업 막바지에 한창이다. 정승환은 이번 신곡 발표에 이어 ‘2019 정승환의 안녕, 겨울 : 우리가 사랑한 1년’이라는 타이틀로 오는 12월 14일(토), 15일(일) 양일간 서울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연말공연을 연다. 작년에 이어 두 번째로 열리는 정승환의 연말 브랜드 콘서트인 ‘안녕, 겨울’은 정승환의 자작곡인 동명의 곡 ‘안녕, 겨울’과 궤를 같이하며 라이브의 감동을 확장시킬 것으로 기대가 높다.

정승환의 겨울신곡 ‘십이월 이십오일의 고백’은 오는 12월 4일 오후 6시 전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