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배구 대표팀, 올림픽 예선 호주에 2-3 석패

입력 2020-01-07 17:4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동아닷컴]

임도헌 감독이 이끄는 한국 남자 배구 대표팀이 호주에 석패했다.

한국 배구 대표팀은 7일 중국 장먼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아시아지역 예선 B조 1차전 호주와의 경기에서 2대 3(25-23 23-25 24-26 25-20 17-19)으로 아쉽게 패했다.

서브 에이스 4개를 터뜨린 나경복(16점)과 박철우(14점), 전광인(14점)이 활약을 펼쳤지만 호주는 서브 에이스 4개 포함 홀로 30점을 올린 에드가에게 고전하며 호주의 벽을 넘지 못했다.

한편, 첫 경기 패배로 한국 남자 배구의 올림픽 본선 행은 가시밭길이 될 가능성이 높아졌다. A조 1위를 차지할 것으로 보이는 강호 이란을 준결승에서 만날 가능성이 크다.

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sch53@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