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우석 2억 2000만원’ LG 트윈스, 2020시즌 연봉 협상 완료

입력 2020-01-09 10:2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동아닷컴]

프로야구 LG 트윈스가 9일 2020년 1군 재계약 대상 선수 41명 전원과 연봉 계약을 완료했다.

투수 고우석은 연봉 6200만원에서 1억 5800만원(인상률 254.8%) 인상된 2억 2000만원에 계약하며 팀 내 최고 인상액 및 인상률을 기록했다.

외야수 이천웅은 1억 5000만원에서 1억 3000만원(인상률 86.7%) 인상된 2억 8000만원에 계약하며 야수 중 가장 높은 인상률을 기록했다.

한편, 내야수 정주현과 투수 김대현은 처음으로 억대 연봉에 진입했다.

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sch53@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