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낭만닥터 김사부2’ 박효주, 본격 등장! 예측불가 반전매력

입력 2020-01-14 20:2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동아닷컴]

‘낭만닥터 김사부2’ 박효주가 반전매력을 선사했다.

박효주는 지난 13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2’에서 돌담병원에 입성한 거대병원 마취과 전문의 심혜진 역으로 본격 등장, 차은재(이성경 분)와의 만남에서는 털털한 매력을 발산하는가 하면, 서우진(안효섭 분)과의 만남에서는 숨길 수 없는 카리스마를 보여주며 시선을 집중시켰다.

이날 방송에서 박민국(김주헌 분)의 스탭으로 돌담병원에 입성한 심혜진은 “여기가 의국이니?”라며 등장, 의국 침대를 마치 자신의 집처럼 편안하게 이용하는 털털한 매력을 보여줬다. 또한 차은재의 베개를 넘겨받아 잠에 들어 생생한 코골이까지 들려주며 차은재를 당황케 했다.

반면 “환자를 가로채는 건 좀 아니지 않습니까?”라고 말하는 서우진에게 “사람이 갑자기 변하면 헷갈려서 못쓴다. 모든 결정은 윗대가리들이 알아서 하는 거고. 서우진 선생은 서우진 선생 일만 하면 되는 거고”라는 충고를 쏟아내며 무심하지만 숨길 수 없는 카리스마를 드러냈다.

이어 김사부(한석규 분)가 1차 수술한 국방장관의 컨디션을 박민국에게 보고하며 “원래 다른 닥터가 손댄 환자, 절대로 안 잡으셨잖아요.”라며 2차 집도에 의문을 가졌지만 박민국의 묵묵부답에 이내 시큰둥한 모습을 보였다.

이렇듯 박효주는 특유의 찰진 대사 소화력과 탄탄한 연기 내공을 바탕으로 극의 재미와 몰입도를 높이며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한편, SBS ‘낭만닥터 김사부2’는 매주 월, 화요일 밤 9시 40분에 방송된다.

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sch53@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