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기로운 의사생활’ 화면 뚫고 나온 화기애애 찐 케미

입력 2020-03-06 10:2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슬기로운 의사생활’ 화면 뚫고 나온 화기애애 찐 케미

tvN 2020 목요스페셜 ‘슬기로운 의사생활’이 배우들의 찐케미가 폭발하는 유쾌한 현장 스틸을 공개했다.

‘슬기로운 의사생활’이 공개한 비하인드 스틸에는 함께 있는 것만으로도 빵 터지는 배우들의 찰떡 호흡과 훈훈한 현장이 고스란히 담겨 있다.

먼저 비주얼만으로도 절친 케미를 보여주는 조정석과 김대명이 서로를 바라보다 웃음이 터진 모습은 보는 이들까지 웃음 짓게 한다. 또한 주변마저 환하게 만드는 전미도의 기분 좋은 미소는 현장의 비타민 역할을 하며 활력소가 되고 있다는 후문이다.

여기에 꼼꼼하게 모니터하는 정경호의 열정적인 모습과 상대 아역 배우의 눈높이를 맞춰주는 다정한 유연석의 모습까지 ‘슬기로운 의사생활’을 기대케하는 훈훈한 현장들이 눈길을 끈다.

‘슬기로운 의사생활’은 20년지기 의대 동기 5인방의 이야기가 극의 중심이기 때문에 배우들의 호흡과 연기 시너지가 중요한 작품이다. 조정석, 유연석, 정경호, 김대명, 전미도는 이번 작품을 통해 처음 만났다는 사실이 믿어지지 않을 정도로 현장에서 환상의 호흡을 선보이고 있다는 후문이다. 배우들조차 현장에서 매일 놀라고 신기해 할 정도라고.

특히 드라마 현장이 익숙하지 않은 전미도는 성실한 ‘리액션 담당’을, 유일하게 의학 드라마 경험이 있는 유연석은 ‘의학 자문 담당’을 맡는 등 현장에서 각자 맡은 담당이 따로 있을 정도로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친밀한 관계를 유지하고 있다.

‘슬기로운 의사생활’ 제작진은 “다섯 명의 배우가 처음 만난 사이라고 믿을 수 없을 정도로 완벽한 케미를 보여주고 있다. 유쾌한 현장 분위기만큼 재미있는 작품이 나올 것 같다.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사진제공=tvN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