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라이온즈, 원기찬 신임 구단주 겸 대표이사 선임

입력 2020-03-20 11:1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동아닷컴]

프로야구 삼성 라이온즈가 20일(금) 주주총회를 통해 원기찬 전 삼성카드 대표이사 사장을 구단주 겸 대표이사 사장으로 선임했다.

원기찬 신임 삼성 라이온즈 구단주 겸 대표이사 사장은 1984년 삼성전자로 입사했으며 2013년 12월부터 삼성카드 대표이사를 맡아왔다.

원기찬 사장은 삼성카드 재직 시 디지털 및 빅 데이터 역량 강화 등의 성과를 창출해 왔고, 향후 삼성 라이온즈 대표이사로서 데이터 중심의 야구를 표방하는 구단의 경기력과 경쟁력 향상을 위한 유망주 발굴 및 육성 等 다양한 분야에서 역량을 발휘하고 팬들과의 활발한 소통을 이끌어 갈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원기찬 사장의 취임식 일정은 추후 결정될 예정이다.

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sch53@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