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남궁혜민 치어리더 ‘노란 수건 휘날리며’

입력 2020-05-05 17:3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5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LG 트윈스와 두산 베어스의 개막 경기가 열렸다.

LG 남궁혜민 치어리더가 노란 수건을 흔들며 응원을 펼치고 있다.

잠실|주현희 기자 teth1147@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