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성연x조한선 ‘미쓰리는 알고 있다’ 7월 1일 첫방 확정 [공식]

입력 2020-05-06 10:2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강성연x조한선 ‘미쓰리는 알고 있다’ 7월 1일 첫방 확정

MBC 새 수목드라마 ‘미쓰리는 알고 있다’가 오는 7월 1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을 확정 지었다.

‘미쓰리는 알고 있다’(극본 서영희, 연출 이동현)는 재건축 아파트에서 벌어지는 미스터리 사건극으로 의문의 사건을 통해 드러나는 인간의 욕망과 진실을 다룬 드라마다.

‘미쓰리는 알고 있다’는 2019년 MBC 드라마 극본 공모전에서 우수상을 받은 신예 서영희 작가의 첫 작품으로 극의 설정은 물론 몰입도와 흡입력이 탁월하다는 평을 받은 기대작이다. 연출을 맡은 이동현 감독 역시 ‘나쁜 형사’와‘ ’황금정원‘ 공동연출 이후 첫 단독 연출 드라마로 첫 작품에 임하는 작가와 감독이 어떤 시너지를 보여줄지 기대되는 작품이다.

극 중 부동산 중개인 이궁복 역에 강성연은 ‘동네 오지랖 여왕’으로, 조한선은 카리스마 넘치는 ‘베테랑 형사’ 인호철 역을 맡아 활약한다. 이 둘은 의문의 사건에 휘말리면서 사건의 실마리를 찾아 쫓고 쫓기며 대립하게 된다.

시청자들의 손에 땀을 쥐게 하고, 심장을 쫄깃하게 할 미스터리 사건극 ‘미쓰리는 알고 있다’의 이동현 감독은 “훌륭한 배우들과 모든 스태프들이 즐겁게 촬영하고 있다. 많은 기대 바란다”며 작품에 대한 기대감을 전했다.

‘미쓰리는 알고 있다’는 오는 7월 1일 밤 9시 30분 첫 방송된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