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이용규 타석에 들어서자 신중한 심판!

입력 2020-05-10 16:18: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10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키움 히어로즈와 한화 이글스의 경기가 열렸다. 3회초 무사에서 유덕형 주심이 지켜보는 가운데 한화 이용규가 타격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인천 | 김민성 기자 marineboy@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