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문 바다요’ 서은광-유빈-혜림-조권 모였다…대통합의 장

입력 2020-05-12 09:4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주문 바다요’ 서은광-유빈-혜림-조권 모였다…대통합의 장

‘주문 바다요’에서 2세대 레전드 아이돌들의 출연을 예고했다.

지난 11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주문 바다요’에서는 어부 4인방이 두 번째 손님들을 맞이하기 위해 바다로 나선 모습이 그려졌다. 영업 첫 날과 달리 이들이 ‘농어’ 낚시를 성공적으로 마치면서 손님들의 정체가 더욱 궁금해졌는데.

두 번째 손님들은 바로 원더걸스 유빈, 혜림, 2AM 조권, 비투비 서은광으로 2세대 레전드 아이돌이 한 자리에 모였다. 이들은 18일 방송되는 ‘주문 바다요’에서 맛있는 요리를 먹으며 힐링하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특히 조권, 유빈, 혜림은 과거 같은 소속사였던 만큼 오랜만의 만남에 거하게 회포를 풀었다고. 하지만 서은광은 “과거에 유빈을 무서워했다”며 긴장하는 모습을 보여 유빈을 당황케 했다는데. 서은광이 유빈을 무서워했던 사연은 ‘주문 바다요’에서 공개된다.

한편, 원더걸스 멤버들의 등장에 ‘주문 바다요’ 막내 유수빈이 팬심을 고백하며 성덕 반열에 오른다. 유빈, 혜림에게 선뜻 다가가지 못했던 유수빈은 형들의 도움으로 수줍게 팬심을 전할 수 있었다고. 이어 그가 ‘원더걸스 찐팬’임을 인증하기 위해 원더걸스 춤까지 선보여 모두를 놀라게 했다는 후문.

‘주문 바다요’에서 펼쳐진 아이돌 대통합의 장은 5월 18일(월) 오후 8시 30분 MBC에브리원에서 공개된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