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Y컷] ‘본어게인’ 장기용♥진세연, 달달 오락실 데이트…썸 기류

입력 2020-05-12 13:3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DAY컷] ‘본어게인’ 장기용♥진세연, 달달 오락실 데이트…썸 기류

KBS2 월화드라마 ‘본 어게인’ 장기용과 진세연이 새로운 썸 기류를 탄다.

회가 거듭될수록 몰입감도 강해지고 있는 KBS 2TV 월화드라마 ‘본 어게인’(극본 정수미/ 연출 진형욱, 이현석)에서 장기용(공지철/천종범 역)과 진세연(정하은/정사빈 역)의 오락실 데이트 현장을 공개했다.

앞서 어제(11일) 방송에서는 천종범(장기용 분), 정사빈(진세연 분), 김수혁(이수혁 분)의 예측할 수 없는 러브라인이 펼쳐졌다. 특히 김수혁에게 고백했지만 결혼할 사람이 있다는 말로 일언지하에 거절을 당한 정사빈, 그리고 자신이 좋아하는 여자가 다른 남자에게 차이는 모습을 지켜봐야만 했던 천종범까지 세 사람의 어긋난 사랑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에 시청자들도 이들의 삼각관계가 어떤 방향으로 흐르게 될지 관심을 곤두세우고 있는 상황. 공개된 사진 속에는 또 한 번 시청자들을 동요하게 만들 천종범과 정사빈의 평화롭고 다정한 한때가 담겨 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 오락실 안에서 게임을 즐기고 있는 두 남녀 사이는 누가 봐도 연인의 포스가 물씬 풍기고 있다. 나란히 앉아 VR(가상현실) 게임을 한 뒤 놀란 가슴을 부여잡는 정사빈과 그녀를 바라보는 천종범의 시선에는 애정이 뚝뚝 묻어나오고 있어 설렘을 더한다.

게다가 정사빈의 머리를 쓰다듬는 천종범의 손길은 소중한 것을 다루듯 조심스러움이 배어 있어 애정의 깊이를 가늠케 한다. 과연 첫 만남부터 직진이었던 천종범의 마음에 정사빈이 화답을 한 것일지 또 이들의 관계는 사제지간에서 어떻게 변화하게 될지 오늘(12일) 방송을 향한 기대감이 뜨겁게 달아오르고 있다.

지난 방송 말미 천종범에게 ‘공지철’의 이름을 한 문자가 또 다시 도착, 긴장감을 극대화시켰다. 천종범을 향해 “사랑하는 사람을 죽이게 될거다”라는 저주를 퍼붓는 그의 진짜 정체는 무엇이며 그가 왜 이런 행동을 하는지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장기용과 진세연의 달달한 오락실 데이트는 오늘(12일) 밤 10시 KBS 2TV 월화드라마 ‘본 어게인’에서 만나볼 수 있다.

사진 제공: UFO프로덕션, 몬스터유니온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