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립스, 강남세브란스병원과 호흡재활 국제 인프라 구축 사업 재협약

입력 2020-05-13 14:0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왼쪽부터) 강성웅 강남세브란스병원 호흡재활센터장, 김동희 필립스코리아 대표이사, 윤동섭 강남세브란스병원장.

필립스는 강남세브란스병원 호흡재활센터와 호흡재활 분야 국제 인프라 구축을 위한 재협약을 12일 체결했다.

호흡재활은 약한 호흡근육으로 인해 호흡장애가 발생한 환자에게 다양한 교육을 비롯해 여러 기법과 기구를 이용해 호흡근육을 보조하는 재활치료이다. 적극 활용하면 호흡질환 증상을 빠르게 완화시키는 동시에 합병증을 예방해 환자의 삶의 질 향상에 많은 도움이 된다.

필립스와 강남세브란스병원은 호흡재활시스템이 취약한 국가에 인프라를 구축하는 사업을 2014년부터 함께하고 있다. 현재까지 외국 의료진에 대한 전문교육, 호흡재활 국제포럼 주관 등의 다양한 활동을 지원했다.

강남세브란스병원에서 열린 재협약식에는 김동희 필립스코리아 대표이사, 수면 및 호흡기 케어 사업부 김연재 대표, 윤동섭 강남세브란스병원장, 송영구 진료부원장, 강성웅 호흡재활센터장, 최원아 호흡재활센터 부교수, 이미란 호흡재활센터 사회복지사, 윤송이 호흡재활센터 물리치료사 등이 참석했다.

김동희 필립스코리아 대표이사는 “국내 최초 호흡재활센터이자 호흡재활 분야의 글로벌 허브로 도약하고 있는 강남세브란스병원과 함께 의미 있는 사업을 계속할 수 있어 기쁘다”며 “다년 간 쌓아 온 필립스의 호흡기 질환 케어 사업 노하우를 바탕으로 더 많은 사람들이 호흡기 건강을 되찾아 건강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다방면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강성웅 강남세브란스병원 호흡재활센터장은 “아직 대부분의 국가에서 초보적인 단계에 위치한 호흡재활 분야는 체계적이고 기본적인 교육 프로그램이 필수적”이라며 “필립스와 꾸준한 인프라 구축 사업을 통해 호흡재활센터가 국제적인 허브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정용운 기자 sadzoo@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