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트시그널3’ 김강열 美친 존재감→한혜진 “역시다 역시!”

입력 2020-05-13 14:1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하트시그널3’ 김강열 美친 존재감→한혜진 “역시다 역시!”

3일 방송되는 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3’에서는 이름처럼 강렬한 ‘사자’ 김강열이 강력했던 첫 등장에 이어 다시 한번 놀라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제작진에 따르면 늦게 입주한 ‘사자’ 김강열은 호감 있는 여자 입주자에게 데이트 신청을 시도한다. 이때 아무도 예상하지 못한 그의 데이트 신청법에 스튜디오가 발칵 뒤집힌다.

윤시윤은 “이건 선전포고 후, 전쟁을 시작하는 거나 마찬가지다”라며 불꽃 튀는 썸 전쟁의 서막에 입을 다물지 못한다. 한혜진 또한 김강열의 도발적 매력에 스며든 듯 “역시다, 역시”라며 그의 행동력에 감탄한다.

김강열의 도발에 기존 남자 입주자 3명에게도 급격한 변화가 생긴다. 자신만의 스타일대로 호감 가는 이성에게 확실하게 표현하는 김강열을 본 남자들은 긴장하기 시작한다. 특히 평소 감정이 잘 드러나는 천인우는 복잡한 마음이 표정에 여실히 드러난다. 정의동과 임한결 역시 적잖이 당황한 모습을 감추지 못한다. 양재웅은 “적재적소에 ‘사자’가 등장했다”라며 ‘사자 효과’로 인한 시그널 하우스의 러브라인 변화에 기대를 드러낸다.

그런 가운데 지난주 ‘스무고개 시그널’로 매회 역대급 썸 모멘트를 갱신하고 있는 이가흔은 천인우에게 또 다른 시그널을 보내 예측단의 박수와 환호성이 쏟아진다. 또한 김강열의 데이트에 이어 다른 입주자들의 일상 데이트들도 공개되는데, 이를 본 피오는 “달다 달아”라며 대리 설렘을 하면서 행복해했다는 후문이다.

과연 ‘사자 효과’로 인한 시그널하우스의 러브라인이 어떻게 급변할지 13일 밤 9시 50분 ‘하트시그널 시즌3’에서 공개된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