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리에A 재개 목표 일정 나와… 6월 13일 시작-8월 2일 종료

입력 2020-05-14 08:3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동아닷컴]

유럽 축구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을 극복하려는 모습을 보이는 가운데, 이탈리아 세리에A의 재개 목표 일자가 공개됐다.

이탈리아 풋볼 이탈리아는 14일(한국시각) 세리에A 재개 목표 일정을 공개했다. 단 아직 이탈리아 정부의 승인을 받은 것은 아니다.

세리에A는 오는 6월 13일 리그를 재개해 3~4일 간격으로 경기를 가질 예정. 2019-20시즌 마무리는 8월 2일에 한다는 계획이다.

이론적으로는 가능하다. 하지만 세리에A의 이러한 리그 재개 방안이 실제로 이뤄질지는 아직 알 수 없다. 이탈리아 정부의 승인이 나지 않았기 때문.

이탈리아는 유럽에서 가장 먼저 코로나19의 극심한 피해를 받기 시작한 나라로 아직도 그 고통에서 헤어나지 못하고 있다.

이에 이탈리아 정부가 세리에A 재개에 긍정적인 입장을 보이지 않고 있다는 분석도 있다. 프로 스포츠 경기의 재개는 우선순위가 아니라는 입장.

또 리그 재개 준비 과정에서 세리에A 구단들이 지난주 실시한 코로나19 검사에서 확진자가 나온 것 역시 악재로 작용할 수 있다.

하지만 세리에A가 재개되지 않고 이대로 취소 될 경우 프로축구 종사자들은 그대로 실직자가 될 수 있기에 이탈리아 정부 역시 신중한 판단을 할 것으로 보인다.

동아닷컴 조성운 기자 madduxly@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