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FIFA 풋볼 어워즈, 코로나19로 시상식 취소 유력

입력 2020-05-14 09:1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동아닷컴]

국제축구연맹(FIFA)이 코로나19 여파로 인해 2020 FIFA 풋볼 어워즈 시상식을 취소할 전망이다.

스페인 ‘마르카’는 14일(이하 한국시각) “FIFA가 오는 9월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열릴 예정이던 '더 베스트 FIFA 풋볼 어워즈 2020' 시상식을 코로나19로 인해 취소하기로 결정했다. 올해 수상자 역시 선정하지 않기로 결정했다”고 전했다.

지난 1991년 FIFA가 올해의 선수상을 제정한 이래 2010년부터는 프랑스 축구잡지 프랑스풋볼이 선정하는 발롱도르와 통합 시상이 이뤄졌고, 2016년부터는 다시 현재의 이름으로 시상식을 개최해왔다.

한편, 이 시상식에서는 남녀 선수, 감독, 골키퍼, 베스트 골(푸스카스 상), 페어플레이, 팬, 남녀 베스트11상 등을 시상한다. 하지만 올해 수상자 선정이 이뤄지지 않을 경우 푸스카스 상 수상이 기대됐던 손흥민의 70m 드리블 골도 상을 받지 못하게 된다.

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sch53@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