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샤벳 출신 배우희, ‘산후조리원’ 캐스팅…엄지원 등과 연기호흡

입력 2020-05-19 15:0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배우 배우희가 ‘산후조리원’에 캐스팅돼 엄지원, 박하선 등과 연기 호흡을 맞춘다.

19일 배우희의 소속사 네버다이엔터테인먼트는 tvN 새 월화드라마 ‘산후조리원’(극본 김지수·연출 박수원) 캐스팅 소식을 전했다. 소속사는 “배우희가 ‘산후조리원’ 희원 역에 발탁됐다”고 밝혔다. 이에 배우희는 “역할의 경중을 따지지 않고, 최선을 다해 작품에 보탬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라고 전했다.

‘산후조리원’은 회사에서는 최연소 임원, 병원에서는 최고령 산모 현진이 재난 같은 출산과 조난급 산후조리원 적응기를 거치며 조리원 동기들과 함께 성장해 나가는 출산 극복기를 그리는 작품이다. 배우희를 비롯해 엄지원, 박하선, 장혜진 등이 출연을 확정 지으며 라인업이 완성됐다. 신선한 여배우들의 케미를 기대하게 만드는 소식이다.

배우희가 연기하는 희원 역할은 남자 주인공 도윤(윤박)의 직장 후배다. 개성이 강하고, 카멜레온 같은 매력을 지녀 사랑받는 인물이다.

‘산후조리원’은 그간 드라마 ‘슬기로운 감빵생활’, ‘빅 포레스트’ 등을 통해 블랙 코미디가 돋보이는 연출력으로 자신만의 색깔을 확실히 그리고 있는 박수원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2020년 하반기 방송된다.

한편 배우희는 그룹 달샤벳으로 데뷔해 유니티 활동까지 대중에게 사랑스러운 걸그룹으로 이름을 알렸다. 이후 활동 영역을 넓혀 영화 ‘터널’, 드라마 ‘너를 사랑한 시간’, ‘넘버식스’, ‘여름아부탁해’ 등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넘나들며 다양한 장르에서 활약해 호평받았다.

매 작품마다 다채로운 연기를 선보였던 것처럼 이번 드라마 ‘산후조리원’은 또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기대를 모은다.

배우희가 속한 네버다이엔터테인먼트는 이기우, 김산호, 조연우, 권성민, 차세영, 애주, 조승완, 손해인, 정재경 등 다수의 배우들이 소속된 엔터테인먼트 기업이다.

동아닷컴 조유경 기자 polaris27@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