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미닛 출신’ 권소현, 매니지먼트 오름과 전속계약…정경호와 한솥밥 [공식]

입력 2020-05-20 13:4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제공=매니지먼트 오름

배우 권소현이 새로운 둥지를 찾아 활발한 활동을 예고한다.

매니지먼트 오름은 20일 권소현과 전속계약 체결 소식을 전하며 새로운 프로필 사진을 공개했다.

걸그룹 포미닛의 멤버로 오랜 기간 사랑받은 권소현은 가수 활동 이전부터 이미 드라마 ‘파리의 연인’ ‘장길산’ 등 다양한 작품의 아역으로 활약하며 연기 경험을 쌓아왔다. 또 2016년 포미닛 활동을 종료한 후 배우로 본격 전향, 영화 ‘황구’, ‘내게 남은 사랑을’ 등에 출연하며 차근차근 필모그래피를 쌓았다.

사진제공=매니지먼트 오름


특히 지난해에는 영화 ‘생일’ ‘블랙머니’ ‘감쪽같은 그녀’, 드라마 ‘미스터 기간제’, ‘초면에 사랑합니다’ 등을 연달아 선보이며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오가는 팔색조 활약상을 펼쳤다.

뿐만 아니라 권소현은 성실한 연기 행보 가운데서도 2년째 재활 힐링승마 홍보대사로 위촉돼 장애아동 대상 승마 강습에 봉사자로 참여하는 등 선한 영향력을 발휘 중이다.

소속사 측은 “최근 권소현과 새로운 식구가 돼 기쁜 마음이다”며 “향후 배우의 활발한 활약을 위해 물심양면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 더욱 다양한 모습으로 인사드릴 권소현의 행보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권소현이 새롭게 합류한 매니지먼트 오름에는 정경호 고규필 연제욱 강신철 연송하 이봄 정은성 현리원 등 개성 다양한 배우들이 소속돼있다.

동아닷컴 조유경 기자 polaris27@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