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외국인’ 핫펠트 “원더걸스 시절 수능 공부…언어영역 1등급”

입력 2020-05-20 14:0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대한외국인’ 핫펠트 “원더걸스 시절 수능 공부…언어영역 1등급”

핫펠트가 ‘대한외국인’에 출연해 원더걸스 시절 성적을 밝혔다.

20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에서는 원더걸스 출신의 솔로 가수 핫펠트가 출연해 퀴즈 대결을 펼친다.

MC 김용만은 “원더걸스 시절, 한창 인기 있을 때 시험 본다고 차 안에서도 책을 안 놓았던 기억이 있다”며 핫펠트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이에 핫펠트는 “당시 고3이어서 수능 공부를 차 안에서 많이 했었는데 그 결과 언어 영역 1등급을 받았었다”라고 고백, 바쁜 스케줄에도 불구하고 남달랐던 학구열로 출연진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그뿐만 아니라 핫펠트는 “반에서 1등, 전교 10등 이내”, “심심할 때마다 상식 퀴즈 어플을 풀어본다”며 뇌섹녀 면모를 드러내기도 했는데. 박명수는 “에브리데이 노력하는 친구”라며 핫펠트를 강력한 에이스로 지목했다.

이에 맞서 대한외국인 팀에는 미국 출신의 암호화폐 분석가 조셉이 새롭게 합류하며 전력을 보강해 팽팽한 대결을 예상케 했다.

사진=MBC 에브리원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