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골-1도움’ 손흥민 “더 그립고 보고 싶습니다” 팬에 고마움 전해

입력 2020-07-13 06:0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손흥민.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동아닷컴]

‘토트넘 아스날’ 1골-1도움을 기록해 10-10 클럽을 달성하며 팀 승리를 이끈 ‘손세이셔널’ 손흥민(28)이 동료와 팬들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토트넘은 13일(이하 한국시각)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아스날과의 2019-20시즌 프리미어리그 35라운드 홈경기에서 2-1로 승리했다.

이로써 토트넘은 14승 10무 11패 승점 52점으로 아스날과 번리를 제치고 프리미어리그 8위로 뛰어올랐다. 유로파리그 진출에 대한 희망을 이어갔다.

손흥민은 전반 19분 상대 실수를 놓치지 않은 뒤 감각적인 슈팅으로 동점골을 만들었고, 후반 36분에는 역전골을 도왔다. 10-10 클럽 가입.

경기 종료 후 손흥민은 프리미어리그 사무국이 온라인 팬 투표를 통해 선정한 ‘킹 오브 더 매치(King Of The Match·KOM)’로 뽑혔다.

또 손흥민은 영국 BBC와 스카이 스포츠 등에서 Man of the Match(MOM)에 선정됐다. 이 경기의 주인공은 다름 아닌 손흥민이었다.

경기 후 손흥민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열심히 뛰어준 팀 동료들과 응원해주시는 많은 팬 분들 덕분에 오늘 좋은 경기 보여드릴 수 있었다고 생각합니다”고 전했다.

이어 “오늘따라 팬분들이 더 그립고 보고 싶습니다! 여러분 감사합니다”라며 동료와 팬들에게 감사의 메시지를 남겼다.

이제 토트넘은 16일 뉴캐슬 유나이티드와 원정경기를 치른다. 손흥민이 아스날전의 기세를 뉴캐슬전에서도 이어갈지 주목된다.

동아닷컴 조성운 기자 madduxly@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