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LPGA, 스포츠단체 최초 대한적십자사 RCSV 가입·회원유공장 명예대장 수상

입력 2020-12-23 14:2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KLPGA RCSV 가입식 및 회원유공장 전달. 사진제공|KLPGA

지속적인 기부 참여 활동을 벌인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KLPGA)가 23일 스포츠단체 최초로 대한적십자의 법인대상 사회적 가치 인증프로그램 RCSV(Red Cross Creating Shared Value)에 가입하며 적십자회원유공장 명예대장을 수상했다.

KLPGA는 2013년부터 ‘필리핀 태풍 이재민 구호’, 2015년 ‘네팔 지진 이재민 구호’, 2018년 ‘포항 지진 이재민 구호’와 ‘사랑의 빵굼터’ 등 여러 차례 기부금을 조성해 대한적십자사에 전달해왔다. 특히 지난 5월 ‘코로나 극복, 대한민국 파이팅!’을 부제로 열린 ‘제42회 KLPGA 챔피언십’에서 KLPGA는 대회 상금 특별회비 6%인 약 1억8000만 원에 KLPGA 자선기금 800만 원을 더해 1억8800만 원을 코로나19 의료진 구호 목적을 위해 기부했고, 누적기금 2억 원 이상의 공적을 인정받으며 RCSV 1억 원 클럽 회원으로 등록됐다.

또 KLPGA는 대한적십자사가 사회공유가치 실현에 기여한 기관에 수여하는 적십자회원유공장 명예대장도 수상하며 그 의미를 더했다.

RCSV 가입식과 회원유공장 전달식에 참석한 KLPGA 김순미 수석부회장은 “대한적십자사를 통해 꾸준히 나눔 활동을 펼쳐 더 나은 사회를 만들 수 있음에 정말 기쁘다. 앞으로도 골프팬들에게 받는 사랑을 함께 나눌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도헌 기자 dohoney@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