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대남 필룩스 감독, 한국 남자유도대표팀 코치진 합류

입력 2021-01-21 17:4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송대남.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송대남 필룩스 유도단 감독(42)이 한국 남자유도대표팀 코치로 합류한다.

필룩스 그룹 관계자는 21일 “대한유도회가 이날 제13차 이사회를 열고 만장일치로 송 코치의 선임을 확정했다. 송 코치는 다음달 1일부터 2020 도쿄올림픽까지 남자 국가대표팀 코치로 활동한다”고 밝혔다. 필룩스 감독으로 선임되며 국내로 복귀한 송 코치는 후배들의 올림픽 준비에 힘을 보탤 예정이다.

송 코치는 2012 런던올림픽 유도 남자 90㎏에서 33세의 적지 않은 나이로 금메달을 목에 걸며 국민들에게 큰 감동을 안겼다. 이후 2016년까지 남자대표팀 코치로 재직하며 안창림, 조구함(이상 필룩스), 안바울(남양주시청), 곽동한(포항시청)의 세계선수권대회 등 각종 국제대회 입상에 기여했다. 2018년부터 최근까지는 중국 국가대표팀 총감독을 역임했다.

한편 배상윤 필룩스 회장은 송 코치와 면담을 갖고 국가대표팀에 대한 그룹 차원의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했다.

강산 기자 posterboy@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