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코리아, 고성능 브랜드 ‘BMW M’ 라인업 대폭 강화

입력 2021-02-02 05:4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BMW 코리아는 고성능 브랜드 ‘BMW M’ 라인업을 강화하기 위해 올해 7종의 모델을 새롭게 추가한다. 사진제공|BMW 코리아

올해 뉴 M3·M4 포함 신규 모델 추가
그룹에선 BMW M 전기화 모델 공개
BMW 코리아(대표 한상윤)가 고성능 브랜드인 ‘BMW M’을 하나로 통합하는 포트폴리오 확장 정책을 공개하고, 올해 국내 시장에서 7종의 BMW M 모델을 새롭게 추가한다고 1일 밝혔다.

BMW코리아는 지난해 국내 시장에서 10종의 M 퍼포먼스 및 M 하이 퍼포먼스 모델을 선보이며 BMW M 브랜드의 판매량을 전년대비 53% 성장시켰다. 이는 전 세계 BMW M 내에서 중국, 러시아에 이어 세 번째로 높은 성장률이다.

올해는 1일 공식 출시하는 뉴 M440i 쿠페를 시작으로 뉴 M3, 뉴 M4, 뉴 M135i 등 총 7가지 BMW M 모델을 새로 추가하며 M 브랜드를 더욱 강화해 판매량을 늘려간다는 계획이다. 국내에서 구입 가능한 BMW M 모델은 총 34가지로 확대된다.

‘BMW 샵 온라인’을 활용한 고성능 한정판 마케팅(매월 둘째 주 화요일 오후 2시 6분에 공개)에도 박차를 가한다. 올해는 M3 컴페티션 퍼스트 에디션, M5 CS 퍼스트 에디션 등 다양한 한정판 모델이 BMW 샵 온라인을 통해 소개될 예정이다.

BMW 그룹에서는 M의 미래를 담은 전기화 모델을 올해 세계 최초로 공개한다. 전기화된 BMW M 모델은 독일의 작곡가인 한스 짐머 등 아티스트와의 협업을 통해 차량 사운드를 개발하는 등 고성능 내연기관의 감성을 그대로 느낄 수 있는 전기화 모델로 탄생할 예정이다.

한편 BMW M 브랜드는 기존에 별도로 운영되어 왔던 M 퍼포먼스 브랜드와 통합해 단일 고성능 브랜드로 재탄생한다. 향후 BMW M 브랜드 모델들은 고성능 ‘M 퍼포먼스’ 라인업 또는 초고성능 ‘M 하이 퍼포먼스’ 라인업으로 분류되어 판매된다.

원성열 기자 sereno@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