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관광두레 전국대회’, 4일부터 15일까지 온라인 진행

입력 2021-02-05 12:0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190여 관광두레 주민사업체 온라인으로 소개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관광공사와 함께 4일부터 15일까지 ‘2021 관광두레 전국대회’를 온라인으로 진행한다.

관광두레는 지역민이 숙박, 식음, 여행, 체험 등 다양한 분야에서 지역 특색을 지닌 관광사업체를 창업해 운영하도록 주민공동체의 발굴부터 사업화 계획, 창업과 경영 개선까지 단계적으로 지원하는 사업이다. 2013년 사업을 시작한 이래 현재까지 85개 지역, 600여 개 주민사업체를 발굴했다.

6회를 맞이한 이번 행사에서는 ‘관광두레 주만지(주민이 만드는 지역여행) 축제·온라인으로 떠나요’라는 주제로 관광두레 주민사업체 190여 곳을 온라인으로 만나볼 수 있다. 5일 오후 3시부터는 한국관광공사 유튜브 채널을 통해 으뜸 두레 시상식과 우수사례 발표, 관광두레 피디가 소개하는 지역 주민사업체 현황과 네트워킹, 특별강연 등의 공식행사를 실시간으로 볼 수 있다. 특히 지난해 12월 8일, 공모를 통해 으뜸 두레로 선정한 주민사업체 8곳 중 강원도 속초의 몽트비어(크래프트유니온협동조합)를 비롯한 3곳에 문체부 장관상 등을 시상한다.

‘관광두레 주만지 페스타 누리집’에서는 관광두레 주민사업체 190여 곳과 여행을 떠나는 기분을 느낄 수 있도록 다양한 상품을 소개하는 ‘온라인 전시장’과 주민사업체의 생생한 영상과 체험기 등을 다양한 형태의 콘텐츠로 경험할 수 있는 ‘온라인 홍보관’ 등을 준비했다.

이밖에 ‘누리집에 숨어있는 관광두레 캐릭터 두키 두비를 찾아라!’, ‘관광두레를 응원해 주세요!’ 등 다양한 참여 행사와 추첨을 통해 기념품을 증정하는 이벤트도 실시한다. 행사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주민이 직접 참여하고 주도하는 관광두레사업을 통해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기를 바란다”며 “코로나 시대에 무너져가는 지역 공동체가 활성화되고 일자리 창출로 연결되도록 정책 지원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스포츠동아 김재범 기자 oldfiel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