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뉴스 HOT②] 에이프릴 출신 이현주, SNS 뒷광고 논란 사과

입력 2021-08-31 06:5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그룹 에이프릴 출신 이현주. 사진제공|DSP미디어

걸그룹 에이프릴 출신 이현주가 SNS 뒷광고 논란에 휘말려 사과했다. 이현주는 최근 자신의 SNS 일부 게시물과 관련해 국민권익위 국민신문고에 제보가 접수되자 뒤늦게 ‘#광고’ ‘#협찬’ 등 태그를 덧붙여 논란을 모았다. 이에 29일 SNS를 통해 “광고 태그를 추가한 제품 게시물은 유튜브 광고로 별도 업로드를 할 예정이었고, 오해를 피하기 위해 미리 광고 표기를 했다”며 “이외 다른 제품은 선물로 받아 감사한 마음에 올린 것으로, 표기에 미숙한 부분이 있었고 불편을 드려 죄송하다”고 밝혔다.

[스포츠동아 엔터테인먼트부]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