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 한 병으로 피부관리 끝”…롯데칠성 ‘석류콜라겐500’ 출시

입력 2020-09-24 05:4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롯데칠성음료의 콜라겐과 비타민C가 함유된 신제품 ‘데일리C 석류콜라겐500’(왼쪽)과 탄산을 더하고 맛과 디자인을 개선한 ‘데일리C 레몬비타1000’. 사진제공|롯데칠성음료

피쉬콜라겐·비타민C 풍부
‘레몬비타1000’도 리뉴얼
롯데칠성음료가 콜라겐과 비타민C가 함유된 신제품 ‘데일리C 석류콜라겐500’을 출시했다.

피부 관리를 위해 먹는 콜라겐에 대한 소비자의 관심 증가와 지속적으로 성장하는 이너뷰티(inner beauty) 시장에 주목한 제품이다. 한국건강기능식품협회에 따르면 국내 이너뷰티 시장은 2011년 500억 원에서 2019년 5000억 원 규모로 약 10배가량 성장했다. 롯데칠성음료는 젤리, 파우더 등 다양한 형태의 이너뷰티 제품이 출시되는 점에 착안해, 먹는 콜라겐의 대중화를 위해 RTD(Ready To Drink) 콜라겐 음료로 출시하게 됐다.

석류콜라겐500은 피부 미용에 관심이 많은 2030 젊은 여성층을 타깃으로 선보인 콜라겐 드링크 제품이다. 새콤달콤한 석류 과즙에 피쉬콜라겐 500mg, 일일 권장량 100%에 해당하는 비타민C 100mg이 함유돼 있다. 탄산을 더해 상큼한 맛과 청량감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점도 특징이다.

롯데칠성음료는 석류콜라겐 출시와 함께 ‘데일리C 레몬비타1000’을 리뉴얼했다. 이번 리뉴얼은 ‘톡톡 튀는 투명 비타민’이라는 콘셉트로 탄산을 더하고, 맛과 디자인 등을 개선했다. 상큼한 레몬 과즙과 레몬 32개 분량의 비타민C 1000mg이 함유된 제품이다. 한 병으로 비타민C 하루 권장량 100mg의 10배 분량을 맛있고 간편하게 섭취할 수 있다.

패키지는 내용물이 보이는 투명한 140mL 소용량 병에 주요 원료인 석류, 레몬 빛깔의 캡과 라벨을 사용해 제품의 특징을 한눈에 알아볼 수 있도록 했다. 라벨 하단에는 소비자에게 명확한 제품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콜라겐, 비타민 함유량 등 제품에 대한 특장점을 엠블럼 형태로 표현했다.

원성열 기자 sereno@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