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조선호텔, 세 번째 독자 브랜드 그래비티 오픈

입력 2020-11-27 15:0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12월30일 그랜드 오픈 확정, 사전에약판매 시작
첫 라이프스타일 호텔, 판교·분당 지역 수요 겨냥


신세계조선호텔(대표이사 한 채양)은 새 호텔, 그래비티 서울 판교 오토그래프 컬렉션의 그랜드 오픈을 12월 30일로 확정하고 사전예약판매를 시작했다.

그래비티 서울 판교 오토그래프 컬렉션(이하 그래비티)은 신세계조선호텔의 첫 독자 브랜드 라이프스타일 호텔로 ‘잠든 일상을 깨우는 에너지’라는 브랜드 테마를 추구한다.

그래비티는 지하 6층, 지상 18층 규모로 306개 객실과 3개 식음업장, 연회장, 실내수영장과 피트니스 및 GX룸 등으로 구성됐다.



그래비티는 스페인 바르셀로나를 중심으로 활동하는 인테리어 디자이너 라자로 로사 비올란이 디자인을 맡았다. 중력이라는 브랜드 컨셉트를 기하학적이면서도 서로 다른 구조와 형태를 이용해 호텔 안의 다양한 공간마다 담았다.

부대시설로는 신세계조선호텔의 노하우를 담아 라운지&바 제로비티, 뷔페 레스토랑 앤디쉬, 모던 일식 다이닝 호무랑 등 식음업장 3곳을 함께 운영한다. 또한 새로운 엔터테인먼트와 체험 콘텐츠를 제공하는 그래비티 타임과 취향별로 제안하는 커뮤니티 프로그램인 그래비티 트라이브 등을 시그니처 프로그램으로 운영한다.

이밖에 베르가못 향과 그린 시트러스 향을 조합해 시그니처 향인 어웨이큰트웬티 향을 브랜드에 맞춰 개발했다.


신세계조선호텔은 그래비티의 오픈을 기념해 얼리버드 특전을 담은 ‘헬로 그래비티’ 패키지 내년 3월31일까지 메리어트 홈페이지를 통해 판매한다. 투숙기간은 그래비티의 오픈일인 12월30일부터 2021년 3월31일까지다. 패키지는 뷔페 레스토랑 앤디쉬 조식과 그래비티만의 향을 담은 디퓨저를 더했다. 프리미어 디럭스 고객에게는 그래비티 프리미엄 어메니티를 추가로 증정한다. 리버드 특전으로 12월15일까지 예약하는 고객에게는 메리어트 본보이 2000포인트를 추가 증정한다.

김선희 그래비티 총지배인은 “그래비티는 신세계조선호텔이 처음 선보이는 라이프스타일 호텔이자 세 번째 독자브랜드”라며 “단순한 숙박의 경험을 넘어서 다양한 삶과 개성이 어우러지는 모던 허브 공간으로 호텔이 함께 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스포츠동아 김재범 기자 oldfiel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