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이사회 중심 경영’ 강화

입력 2021-05-27 14:5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SK텔레콤이 ‘이사회 중심 경영’을 강화한다. 이사회는 최고 의사결정기구로 회사 경영 전면에 나선다. 대표이사를 선임하고 보상 규모의 적정성을 심의하며, 경영계획과 핵심성과지표(KPI)를 승인 및 평가하는 등의 역할을 한다. 이를 수행하기 위해 독립성과 전문성을 갖춘 5대 위원회도 운영한다.

SK텔레콤은 27일 이사회 소위원회를 미래전략, 인사보상, 사외이사후보추천, ESG, 감사를 담당하는 5대 위원회로 개편 및 강화했다. 박정호 SK텔레콤 대표는 지난 3월 25일 정기 주주총회에서 “이해관계자들의 더 많은 인정과 지지를 얻기 위해 선진 거버넌스를 확립할 것”이라며 “기업지배구조헌장을 정관에 신설해 투명하고 건전한 지배구조에 대한 의지를 반영했으며, 이사회 중심 경영 체제를 강화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이사회와 경영진의 준비 과정을 거쳐 이번 이사회 개편안이 완성됐다는 것이 SK텔레콤 측 설명이다.

김명근 기자 dionys@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