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병원, 2008·2009년생 여성 자궁경부암백신 무료접종

입력 2021-09-06 09:1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올해 말까지 강남·분당·일산·구미 차병원, 차움 산부인과 진행
성광의료재단 차 의과학대학교 의료원(의료원장 윤도흠)은 2008과 2009년 출생한 여성을 대상으로 자궁경부암백신 무료 접종을 연말까지 진행한다.

질병관리본부의 감염증 예방접종 지원사업의 일환인 무료 예방접종으로 강남, 분당, 일산, 구미 차병원 소아청소년과와 차움 산부인과 등에서 진행한다.

올해 12월31일까지 1차 접종을 마쳐야 2차 접종도 지원 받을 수 있다. 이 시기를 놓치면 비용을 본인이 전액부담해야 하며 백신 접종 횟수도 3회로 늘게 된다. 진료 예약은 각 병원 홈페이지와 전화예약을 통해 가능하며, 당일 접수도 가능하다.

자궁경부암은 사람유두종바이러스(HPV) 백신 접종으로 예방이 가능하다. 사람유두종바이러스(HPV)는 생식기 감염을 일으키는 바이러스로 국내에서 한해 3300명 이상의 환자가 발생하는 자궁경부암의 주된 원인이다.

스포츠동아 김재범 기자 oldfiel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