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1, 복합충전소 브랜드 ‘E1 Orange Plus’ 런칭

입력 2021-11-15 09:5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11일 경기도 성남시 소재 성남에너지 복합충전소에서 진행된 E1 Orange Plus 브랜드 런칭 행사에서 관계자들이 테이프 커팅을 하고 있다.(왼쪽 세번째부터 E1 구동휘 운영담당 대표이사 전무, E1 구자용 사업담당 대표이사 회장, 성남에너지 허석규 대표). 사진제공|E1

친환경 에너지 기업 E1이 LPG, 수소 및 전기 충전소와 차량 관련 편의 서비스가 결합된 미래형 복합충전소 브랜드 ‘E1 Orange Plus’를 런칭하고, 복합충전소 사업을 본격화한다고 15일 밝혔다.

E1 Orange Plus가 적용되는 복합충전소는 기존 LPG 연료 충전은 물론 수소·전기차 충전, 프리미엄 세차, 카페, 편의점 등 차량 관련 편의 서비스를 아우르는 토탈 카라이프(Car Life) 공간이다. 향후 카라이프 O2O(Online to Offline) 서비스까지 연결되는 모빌리티 허브로 확장할 예정이다.

E1은 11일 경기도 성남시 소재 성남에너지 복합충전소에서 Orange Plus 브랜드 런칭 행사를 진행했다. 성남에너지는 Orange Plus 브랜드가 적용된 파일럿 스테이션으로 운영된다. 성남에너지는 기존 LPG 충전 시설 외에 시간당 수소차 5대를 연속으로 충전할 수 있는 성남 유일의 수소 충전 시설과 100kW급 전기차 급속 충전기 6기를 보유하고 있다.

E1 구자용 회장은 “지금까지 쌓아 온 LPG 전문 고객 관리 역량을 바탕으로 수소·전기차 시장에서도 차별화된 가치와 서비스를 제공하는 친환경 에너지 전문 기업으로 거듭날 것”이라며, “Orange Plus 파일럿 스테이션은 새로운 브랜드와 서비스를 시도하고 이를 확산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원성열 기자 sereno@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