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북마크] ‘봄밤’ 정해인, 감춰온 불안감 폭발…시청률 9%↑

입력 2019-07-05 07:4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TV북마크] ‘봄밤’ 정해인, 감춰온 불안감 폭발…시청률 9%↑

MBC 수목드라마 ‘봄밤’이 수목극 1위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어제(4일) 방송된 MBC 수목미니시리즈 '봄밤'(연출 안판석/ 극본 김은) 28회는 시청률 9.0%(닐슨코리아 수도권 기준)를 기록하며 수목극 전체 1위를 차지했다. 2049 시청률은 3.6%로 전체 프로그램 중 1위를 차지해 수목극 왕좌를 굳건히 했다.

어제(4일) 방송에서는 유지호가 미혼부라는 사실을 알게 된 이태학의 거센 반대에도 변함없는 두 사람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정인과 유지호는 서로를 안아주며 힘들어하지 말 것을 다짐하며 따뜻한 위로를 나눴다.

유은우의 친엄마 소식을 듣게 된 유지호는 오랫동안 가슴앓이 하던 시간을 털어놓으며 남모를 아픔을 드러냈다. 갑작스레 들려온 소식에 혼란스러움과 불안함을 감주치 못한 유지호는 술에 취해 이정인에게 “정인씨도 우리 버릴 꺼에요?”라며 감춰왔던 불안함을 드러내며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주변의 거센 반대와 걱정어린 시선을 극복하고 이정인과 유지호가 행복해질 수 있을지 궁금해지는 가운데 MBC 수목미니시리즈 '봄밤'은 다음주 수, 목요일 밤 8시 55분에 마지막회가 방송된다.

사진 제공: MBC 수목미니시리즈 봄밤> 영상 캡처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