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 김영희 고백…“하고 싶은 거 하고 살려고요” 심경 전해

입력 2019-11-08 15:59: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전문] 김영희 고백…“하고 싶은 거 하고 살려고요” 심경 전해

개그우먼 김영희가 팟캐스트 중단 이후 SNS를 통해 심경을 밝혔다.

김영희는 8일 오전 자신의 SNS를 통해 “하루도 대충 살지 않았어요. 다만 이제는 보고 싶은 거 보고 듣고 싶은 거 듣고 하고 싶은 거 하고 살려고요. 그래야 저도 웃을 수 있으니까요”라고 말했다.

또 “아무도 몰라줘도 스탠드업 코미디 2년째 공연 6년째 하고 있습니다. 제 공연 제 스탠드업 코미디 보고 웃고 가시면 그냥 그게 너무 좋습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김영희는 지난 10월 24일 팟캐스트 방송에서 조국 전 법무부 장관 딸을 소재로 개그를 해 논란을 자아낸 바 있다.



<이하 김영희 SNS 글 전문>

낮에 뜨는 달처럼 전혀 보이지 않지만 계속 꾸준히 하고 있고 앞으로도 계속 할 거예요.

하루도 대충 살지 않았어요. 다만 이제는 보고 싶은 거 보고 듣고 싶은 거 듣고 하고 싶은 거 하고 살려고요. 그래야 저도 웃을 수 있으니까요.

아무도 몰라줘도 스탠드업 코미디 2년째 공연 6년째 하고 있습니다. 제 공연 제 스탠드업 코미디 보고 웃고 가시면 그냥 그게 너무 좋습니다.

동아닷컴 최윤나 기자 yyynnn@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