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맨 성태, K‘기막힌 유산’ OST ‘깊은 꿈을 꾸었다’ 발표

입력 2020-07-26 09:3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포스트맨 성태, K‘기막힌 유산’ OST ‘깊은 꿈을 꾸었다’ 발표

포스트맨 성태가 감성 짙은 발라드 OST를 팬들에게 공개한다.

KBS1 일일 드라마 ‘기막힌 유산’ OST 가창 제안을 받은 성태는 수록곡 ‘깊은 꿈을 꾸었다’ 음원을 26일 발표한다.

성태의 폭발적인 감성이 돋보이는 발라드곡 ‘깊은 꿈을 꾸었다’는 세련된 피아노 선율로 곡이 시작된 후 담백한 보컬과 후렴구의 풍부한 스트링라인이 만나 듣는 이에게 슬픔의 카타르시스를 선사한다.

이 곡은 다양한 OST 넘버와 송가인, 영탁, 홍진영, 김호중 등 성인가요 넘버를 넘나들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플레이사운드의 알고보니혼수상태와 김지환, 감성어린 선율로 큰 사랑을 받고 있는 최철훈이 성태와 의기투합한 끝에 완성했다.

‘한순간의 꿈이라도 행복했어요 / 그대 곁이라서 / 사랑할 수 있는 기회를 주어서 / 너무 고마운 나의 사람 / Good bye my love’라는 가사처럼 짝사랑하는 마음을 한순간의 꿈으로 비유한 정통 발라드곡으로 드라마 전개에 재미와 활력을 불어 넣는다.

2005년 보컬그룹 엠투엠 멤버로 가요계 데뷔한 성태는 이후 포스트맨으로 활동하며 ‘신촌을 못 가’ ‘잘한 것 같아’ ‘술이 너보다 낫더라’ 등의 곡으로 인기를 모았다. 그룹과 솔로 활동에 이어 드라마 OST에 이르기까지 활동 영역을 넓힌 그는 KAC 한국예술원의 실용음악예술학과의 교수로서 후배 양성에 힘쓰고 있다.

드라마 ‘기막힌 유산’(연출 김형일, 극본 김경희)은 서른셋 무일푼 처녀 가장 공계옥(강세정 분)이 팔순의 백억 자산가 부영배(박인환 분)와 위장결혼을 작당, 꽃미남 막장 아들 넷과 가족애를 찾아가는 과정을 그린 유쾌하면서도 따뜻한 가족의 스토리를 담고 있다.

OST 제작사 더하기미디어 측은 “특유의 감성이 돋보이는 가창력으로 발표곡마다 팬들의 사랑을 받아 온 포스트맨의 성태가 오랜만에 선보이는 OST 곡으로 듣고만 있어도 극중 스토리가 연상되는 강한 이미지의 곡”이라고 밝혔다.

KBS1 일일 드라마 ‘기막힌 유산’ OST 성태의 ‘깊은 꿈을 꾸었다’ 음원은 26일(일) 정오 공개된다.

사진=더하기미디어

동아닷컴 이슬비 기자 misty8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