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뉴스 HOT①] 뺑소니 혐의 김흥국 “오토바이가 현장 떠났다”

입력 2021-05-07 06:5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가수 김흥국(62)이 뺑소니 혐의로 입건돼 경찰 조사를 받고 있다. 6일 서울용산경찰서에 따르면 김흥국은 4월24일 오전 11시20분께 서울 용산구 이촌동의 한 사거리에서 자신의 승용차로 불법 좌회전을 하면서 오토바이를 들이받고 도주한 혐의(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상 도주치상)를 받는다. 오토바이 운전사도 황색 신호를 어기고 진입해 신호를 위반했으며 운전자는 사고로 인해 다리를 다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대해 김흥국은 “오토바이가 내 차를 치고 그냥 현장을 떠나 뺑소니가 아니라고 생각했다”고 주장했다.

[스포츠동아 엔터테인먼트부]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