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어스, Mnet 경연 경력직 출격…‘로드 투 킹덤’ 확정

입력 2024-07-10 10:59: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제공=RBW]

그룹 원어스(ONEUS)가 '로드 투 킹덤'에 재출격한다.

원어스(서호, 이도, 건희, 환웅, 시온)는 올 하반기 리뉴얼되는 Mnet '로드 투 킹덤' 출연을 확정했다. 이로써 원어스는 2020년 방송된 '로드 투 킹덤 시즌1'에 이어 다시 한번 왕좌에 도전하게 됐다.

원어스는 앞서 '로드 투 킹덤 시즌1' 출연 당시 음악, 콘셉트, 기획력이 완벽하게 조화를 이룬 무대로 '4세대 대표 퍼포머' 존재감을 보여줬다. 학교폭력에 관한 경종의 메시지를 전한 H.O.T.의 '전사의 후예'를 시작으로 한국의 미와 멋으로 한바탕 축제를 연 '가자 (LIT)', 한 편의 뮤지컬 같은 선미 '주인공', 그리고 원어스 표 중세 판타지 동화로 '로미오와 줄리엣'을 재해석한 인피니트 '내꺼하자' 무대까지 뜨거운 화제를 모았다.

원어스가 파이널 생방송에서 선보인 'COME BACK HOME' 무대는 메인 보컬 서호의 4단 고음을 비롯해 파격적인 뱀파이어 콘셉트를 원어스만의 역동적인 군무로 그리며 '무대천재' 수식어의 정점을 찍은 바, 이번 '로드 투 킹덤'에서 보여줄 무대에도 기대감이 증폭된다.

'로드 투 킹덤'에 출연하는 원어스는 "지난 5년간 원어스가 쌓아온 서사를 무대 위에 그려낼 예정이다. 원어스만의 매력과 색깔을 또 한 번 각인시키고자 출연을 결심했다"라면서 "당당하고 자신감 넘치는 모습으로 이전보다 더욱 멋진 무대들을 선보이겠다"라고 밝혔다.

원어스는 매 컴백 글로벌 음반 및 음원 차트 등에서 커리어 하이를 달성하며 꾸준히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Same Scent', 'Baila Conmigo' 등으로 여러 차례 지상파 음악방송 1위 트로피를 들어올렸고 인기에 힘입어 두 차례의 월드투어를 개최했다. 최근 성황리에 종료한 'ONEUS 2ND WORLD TOUR 'La Dolce Vita''를 통해 아시아 2개 도시, 유럽 6개 도시, 미주 11개 도시 등을 아우르며 팬들을 만났다.

전효진 동아닷컴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