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생명-KB스타즈,양팀 최종 60점대” 1순위

입력 2016-01-27 05:4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 농구 W매치 19회차·매치 7회차 중간집계

“전반전은 KB스타즈가 리드”42%
男 SK-LG 같은점수대 박빙 33%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의 수탁사업자인 케이토토는(www.ktoto.co.kr)가 27일 오후 7시 용인체육관에서 열리는 2015∼2016시즌 국내여자프로농구(WKBL) 삼성생명-KB스타즈전을 대상으로 한 농구토토 W매치 19회차 게임의 투표율을 중간 집계한 결과, 전체 참가자의 41.40%는 양 팀의 같은 점수대 박빙승부를 내다봤다. 원정팀 KB스타즈 승리 예상은 29.69%, 홈팀 삼성생명 승리 예상은 28.90%로 각각 나타났다.

전반에는 KB스타즈 리드 예상이 41.64%로 가장 높았고, 양 팀의 5점차 이내 접전 예상(29.43%)과 삼성생명 리드 예상(28.92%)이 그 뒤를 이었다. 전반 득점대의 경우 삼성생명 25∼29점-KB스타즈 30∼34점 예상(11.85%), 최종 득점대에선 양 팀 모두 60점대 예상(24.40%)이 각각 최다를 차지했다.

2위 KEB하나은행을 0.5게임차로 따라잡은 삼성생명의 기세가 무섭다. 삼섬생명은 24일 KDB생명과의 홈경기에서 3쿼터 초반까지 18점차로 뒤졌으나, 배혜윤이 4쿼터에만 14점을 올리며 총 25점·7리바운드를 기록한 덕분에 69-66으로 짜릿한 역전승을 거뒀다. 이로써 삼성생명은 지난달 27일 신한은행전 승리 이후 6승2패의 상승세를 지속하며 2위 경쟁을 박진감 있게 만들었다.

KB스타즈도 3연패에서 탈출했다. 22일 KDB생명과의 원정경기에서 역전승을 챙기며 연패를 마감했다. 이날 경기에서 KB스타즈는 한때 11점차로 뒤졌으나, 햄비(21점·8리바운드)와 변연하(12득점)의 활약으로 주도권을 되찾아 66-62로 이겼다. KB스타즈(10승13패)는 4위 신한은행(11승13패)을 반경기차로 바짝 추격 중이다.

올 시즌 4차례 맞대결에선 삼성생명과 KB스타즈가 2승씩을 나눠 가졌다. 4경기 중 3경기에서 3점차 이내 박빙승부를 펼쳤던 만큼 이번 맞대결에서도 접전이 예상된다.

한편 같은 시각 잠실학생체육관에서 펼쳐지는 2015∼2016시즌 국내남자프로농구(KBL) SK-LG전을 대상으로 한 농구토토 매치 7회차 게임의 투표율 중간집계에선 홈팀 SK(35.09%)가 원정팀 LG(31.59%)에 아주 근소한 우위를 보였다. 33.30%는 양 팀의 같은 점수대 박빙승부를 점쳤다. 전반에는 LG 리드 예상(44.68%)이 최다였고, SK 리드 예상(31.34%)과 양 팀의 5점차 이내 접전 예상(23.95%)이 그 뒤를 이었다. 전반 득점대의 경우 SK 40∼44점-LG 35∼39점 예상(12.57%), 최종 득점대에선 SK 70점대-LG 80점대 예상(14.66%)이 각각 1순위로 집계됐다. 이번 농구토토 W매치 19회차와 매치 7회차는 모두 경기 시작 10분 전인 27일 오후 6시50분 발매 마감된다.

[스포츠동아]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