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O, 이대은 등 유망주 28명 ‘2017 아시아 윈터 베이스볼’ 파견

입력 2017-11-22 09:0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동아닷컴]

KBO(총재 구본능)가 오는 25일(토)부터 대만에서 열리는 2017 아시아 윈터 베이스볼(AWB)에 경찰 야구단 및 프로야구 유망주 28명으로 구성된 연합팀을 파견한다.

아시아 윈터 베이스볼(AWB)은 대만 프로야구 사무국(이하 CPBL)의 주관으로 열리는 교육리그로 오는 25일(토)부터 12월 14일(목)까지 대만에서 개최된다.

아시아 윈터 베이스볼(AWB)은 지난 2013년 처음 시작된 이후 2015년과 작년에 이어 올해로 4회째를 맞이하며, 우리나라는 2013년에 경찰-상무 연합팀이 초대 챔피언에 오른바 있다.

올해 참가팀은 KBO 연합팀을 비롯하여 CPBL 1팀, NPB 2팀, 일본실업리그 1팀, 국제야구소프트볼연맹(WBSC)이 파견하는 유럽 대표팀 1팀 등 총 6개 팀이며, KBO 연합팀의 지휘봉은 경찰야구단 유승안 감독이 잡는다.

정규리그 경기는 각 팀 리그전으로 팀 당 17경기씩 총 51경기가 열리며, 타이중 인터컨티넨탈 구장, 타오위안 구장, 도류 구장 등 3개 구장에서 펼쳐진다.

순위는 정규리그 종료 후 승률 순으로 결정되며, 이후 12월 15일(금)부터 17일(일)까지는 5-6위 결정전 및 준결승전이 열리고, 17일(일)에는 우승을 가리는 결승전이 개최된다.

한편, 아시아 윈터 베이스볼(AWB)에 참가하는 선수단은 오는 23일(목) 출국하여 모든 일정을 마친 후 12월 18일(월)에 귀국할 예정이다.

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sch53@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